Home 詩향기좋은방
수필넷 에세이 아카데미아 다음카페click~^^


  정영숙(2010-04-30 22:58:55, Hit : 357, Vote : 31
 하늘에 호소합니다

하늘에 호소 합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영숙
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하늘이여 문을 열고 들으소서!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산천을 움직이며 크게 우는 저 울음소리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구슬픈 조곡을.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이구 내 아들아! 아이구 내 아들아!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소리소리 지르며 부르고 있는 깡마른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버지의 울음을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좋은데 가라! 좋은데 가라! 기절하며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애통하는 홀어머니의 울음을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뒤를 돌아보지 말라! 돌아보지 말라! 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누나의 울음을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자기야! 나는 어찌 살라고 어찌 살라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슴 쥐어뜯는 고독한 저 아내의 울음을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찌 내 손자가, 어찌 내 손자가 이런 일을 당하노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우는 할머니의 주름 깊은 울음을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빠, 사랑해요! 아빠 사랑해요! 우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저 철부지. 내일은 아빠가 살아올 것이라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믿고 있는데.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하늘이여, 내 가족이 아니고 나라의 가족이라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이렇게 뼈저리게 아프고 눈물이 흐르는데---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족들의 상한 마음과 뼈는 어찌 치유 하시렵니까?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위로 하소서! 우리의 힘은 부족 합니다 도와주소서!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바다같이 파도치는 슬픔과 그리움의 눈물도 닦아주소서.  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2010년 4월29일( 안장식을 마치고)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http://cafe.daum.net/cmj915/7LoI/94







좋은 사람과 나쁜 사람
용서하소서!
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zero
☞[공지] supil.net 수필넷으로 홈 이전~
-수필넷 에세이 아카데미아 새 홈에서 회원가입 다시 할 필요 없구요.기존 회원님들은 종전의 아이디 그대로 사용하세요.
linuxtop 서비스 종료로 회원님들께 미리 연락 없이 옮기게 되었어요. 갑작스런 소식 양해 바랍니다. 감사합니다. a href="http://supil.net" target="smain"(☞메인)
-
☞ http://supil.net supil.net click~^^


애송詩나 자작詩를 남겨주세요~ 감사합니다.